안녕하십니까 김종영미술관입니다.

결실의 계절을 맞아 김종영 미술관에서는 30여 년간 도시민, 역사, 신화, 그리고 자신을 소재로 인간을 탐구해 온 서용선의 최근작을 가지고 전시회를 개최합니다. 그는 이번 전시를 통해 처음으로 불교와 한글서예를 소재로 한 조각 작품과 설치 작품을 선보입니다.
본 전시를 통해 깊어가는 가을에 서용선의 새로운 작업을 함께해 보시기 바랍니다.

© KIMCHONGYUNG MUSEUM [03004] 서울시 종로구 평창32길 30 Tel. 02. 3217. 6484 / Fax. 02. 3217. 6483 / Email. info@kimchongyung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