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休-서울 자하문 밖의 가을] 광화문서 버스로 10분…그곳에 눈부신 가을이 있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