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종영미술상 어떻게 운영하나…장르 나이 파괴, 모든 작가에게 기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