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김종영처럼 자존심 있는 예술가 될 것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