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당신은 내 인생의 `뮤즈`였소”…김종영미술관 `조각가의 아내`展