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진과 영상에 주목한다…김종영 미술관 ‘제3의 이미지展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