펜과 잉크로 그려낸 리드컬한 여체…서예의 향기를 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