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평생의 뮤즈’에게 바친 사랑… 김종영 ‘조각가의 아내’ 展