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不刻의 美’ 김종영, 고향 창원서 되살아나다